신년의 축하

오늘의 날씨는 어땠지 잊어버렸어요.

 

오늘은 구정월의 설날이었어요.  그래서 사장님의 집에 가서 식사를 했어요. 이런 것은 처음이었어요.  사장님은 아주 좋은 맨션에 살고 있는대 맨션의 최상층에 가서 정말 아름다운 야경을 봤어요.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