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휴가에 한 것

하늘 한면 흐림이다.

 

결국 휴가 기간에 사람하고 약속이 하나도 없었다. 쓸쓸하다고 생각하지는 된다.  자기의 의지다. 사람하고 비교할 필요는 없다.

 

기타는 매일 쳤다. 오늘은 트래이닝을 하러 예정이다.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