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까지 아픔이 이어질까

지금은 바람이 있어서 시원하다.  한여름이다고 생각할 없은 정도다.

 

오늘도 어제하고 다름없이 근육통때문에 전신이 아프고 독특한 권태감이 있다.  근육이 척척 파괴되서 크게 되면 좋겠다.   이전의 상태에는 되돌리고 싶다.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