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가지 것을 한 날

시원한 바람이 불고 있다.

 

아침에 일어나서 TV 장기를 봤다.  백열하고 재미있는 game 이었다.

 

오후에는 교회에 가서 한국어 교육을 받았다.  여름 방학이 있어서 이상만이었다. 모르는 사람이 한명 늘어 있었다.

 

저녁에는 친구하고 황거 러닝을 하러 갔다.

 

황거를 2 후에 스테이크를 먹으러 갔다. 희한하게 3 연속으로 술을 먹었다.  최근에 맥주가 맛있다고 느껴지게 되었다.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