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로웠지만 최후까지 열심히 했다

오전중에 비가 좀 왔지만 오후에는 개졌다.

일이 끝난후 오래간(2개월?)만에 짐에 갔다. 루틴을 모두 했지만 특히 등의 근육이 분명히 쇠약해지고 있다. 래트 풀이나 배근 운동을 전과 같이 할 수 없게 되어 말았다.

언제나대로 최후에 런닝을 했는대 너무 힘들어서 끝난후 토할 것 같아져 화장실에 가서 잠깐만 쉬었다. 역시 잠깐 안 했으면 너무 고되지요…

Post a comment or leave a trackback: Trackback URL.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